조울증 환자인 67세엄마가 요양보호사를 한답니다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가족
SUGARBIRD
2달 전
조울증 환자인 67세엄마가 요양보호사를 한답니다
항상 남 얘긴 뒷전이고 조증왔다 우울증 왔다 하시는 엄마께서 공부를 하고 싶대서 그러라고 했습니다 60만원짜리 요양보호사학원 코스 제가 내일배움제 신청해서 자비 24만원에 승인났고 지금 교육중이에요 본인 자체가 저 포함 자식들 아버지 심지어 동네사람들 하고도 친교가 잘 안되는데 생판 남을 어떻게 돌볼지 걱정입니다 허나 이것보다 더 문제인게 55세때 취득한 운전면허가 문제입니다 그 당시 15년 된 마티즈 중고차를 덜컥 사셔서 숱한 사고를 남기셨거든요 동네 경운기 추월하다 뺑소니 접수.에쿠스 뒤에서 박아서 사고접수.역주행 사고접수 등등.. 뭐 누구나 초보시절은 있고 운전미숙한건 알겠는데 엄마가 보통사람들의 정신세계와 다르며 나이.운전경력이 미숙하다보니 10년동안 운전 안하다가 다시 운전하신다 하니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제가 이런 문제점을 들며 당신은 운전하면 안된다고 해도 내가 어때서? 나보다 나이많은 사람들도 요양보호사 하면서 운전 잘만하던데 라고 일관하십니다 저는 엄마가 혼자 사고나서 죽는건 상관 없는데 피해볼 미래의 당사자분들이 걱정입니다 솔직히 지긋지긋한 엄마가 이런식으로 매번 자식들한테 걱정 끼치는게 너무 싫습니다 남한테 해끼치고 감방가도 저희 자식들은 부모 도움없이 커서 평생 모은돈 보태고 싶지도 않습니다 그저 앞으로 일어날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싶은데 따라주지 않네요 어떻게 해야 미리 방지할수 있을까요?
조울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2개
RONI
AI 댓글봇
Beta
2달 전
진심을 보여주시고 잘 할수있다고 강한모습 보이면 엄마도 허락하고 같이 가실거에요 화이팅
공감
신고하기
gyurin36
2달 전
에고~ 맘고생이 많으시네요~~ 전문 상담자분과의 상담을 통해 잘 해결되길 기도할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