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미가 강박이 되는순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취미가 강박이 되는순간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2달 전
처음엔 취미로 시작했던 일이었는데 많은 사람들이 좋아해주니까 더 잘하고 싶은 욕심에, 더 잘하고싶어서 강박적으로 하루종일 그것만 생각하고 만들어내요. 근데 생각보다 성과가 안나오면 너무 우울해요.. 더군다나 친한 친구가 최근에 저와 같은 일을 시작했는데 저보다 늦게 시작했음에도 저보다 좋은 성과를 내고 나보다 낫다는 생각이 끊임없이 들어요. 심지어는 저를 따라하나? 이런 이상한 생각도 하게되요. 정신병이죠 이건.. 친한 사인데도 질투를 하는것 같습니다. 이런 생각을 하는 제가 너무 미워요.. 회사에서는 불합리한 업무분장으로 인한 스트레스, 대인관계에선 저를 이간질하는 사람으로 인한 스트레스로 제가 좋아하던 취미조차도 일로 변질된것 같고 내가 행복해서 하는게 맞나? 싶을정도로 우울하고 지칩니다.. 저는 왜이리 질투가 많고 나쁜 생각만 하는걸까요.. 지기 싫어하는걸까요? 왜 경쟁이라고 생각하는 걸까요 저는.. 그친구가 잘해서 인정받는건데 왜 저는 자꾸 제가 작아지는 느낌을 받는건지 모르겠어요.. 원래 이런 사람인데 내가 인정하기 싫어서 착한사람인척 하는걸까요...?저는 이런제가 너무너무 싫네요.. 어떻게 해야 조금은 놓을수 있을까요.. 이런 저도 마음이 넓어질수 있을까요
충동강박증대인관계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