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책감 - 마인드카페
알림
더 보기
사연글
일반 고민
비공개
한 달 전
죄책감
저는 제가 생각해도 죄책감이 너무 심해요 다른 사람들도 저한테 별거 아닌데 왜그렇게 오랫동안 죄책감을 가지고 있냐 죄책감 가질 필요 없다 이럴 정도로요 만약에 누가 저에게 시비를 걸어서 싸웠다고 하면 그 사람의 잘못인데도 불구하고 내가 그때 뭔가를 잘못해서 그 사람이 시비건거 아닐까 다 내 잘못인것 같다 이렇게 생각하고요 또 제가 실수로 누군가를 다치게 하면 너무 미안해서 그자리에서 도망가고 싶을 정도예요 당연히 그사람한테 사과를 하는 데 그래도 너무 미안해서 도망가고 싶어요 죄책감을 가지는 습관을 고치고 싶어요
스트레스받아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11개, 댓글 4개
상담사 프로필
김소영 상담사님의 전문상담
프로필
한 달 전
죄책감에 대해서
#죄책감#우울증#내부귀인#외부귀인
안녕하세요 마카님 마인드카페 상담사 김소영 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대부분의 상황에서 내가 잘못했다는 생각이 들고 죄책감을 느꼈을 때에도 오랫동안 떨치지 못하시는거네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상대방이 잘못한 경우에도 이건 내잘못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하셨는데요 좀더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서 말씀해주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또 스스로생각하기에 명백하게 내 잘못이거나 혹은 다치게 하는 경우에는 너무 미안하고 민망한 마음이 드시는거네요. 보통 어떤 상황에서 남탓을 하는 것을 외부귀인 이라고 합니다. 원인을 나에게서는 전혀 찾지 않고 상황이나 다른 사람을 탓하고 비난하지요. 이것이 굉장히 심하면 편집증 이라고 합니다. 모든 상황을 악의적으로 해석하거나 일부러 나에게 이렇게 한것인가 이 일이 이렇게 된것은 전적으로 저사람 탓이다 라고 생각하는 것이죠 또 내탓만 하는 것은 내부귀인 이라고 합니다. 부정적인 감정이 모두 내부로 항하면 나 스스로를 공격하게 되지요 내가 나를 계속해서 공격하면 우울증이 됩니다. 가장 건강한 것은 내부귀인과 외부귀인을 적절하게 사용하는 것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께서는 실수로 누군가를 다치게라도 하면 너무나 미안하고 그 자리에서 도망을 가고싶은 마음이 든다고 하셨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도망가지 않고 용기를 내서 상대방에게 사과를 한다고 하셨어요. 마음이 굉장히 많이 불편함에도 내가 생각하는 도리를 다 하고 용기를 내는 것에 대해서 칭찬해 드리고 싶습니다 심리적 에너지가 전혀 없으신 분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어떤 사건이 일어났을때 나도 모르게 이게 내 탓이아닌가 하고 자꾸 나를 탓하게 된다면 잠깐 호흡을 가다듬고 스스로에게 다시 질문해 보세요. 어째서 내 탓이라고 느끼는것인지. 그것이 정말로 내 탓인 것인지. 그럼 어떻게 행동했어야 하는지.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어쩔수 없었던 상황이었을 수도 있고 그것이 마카님에게는 최선이었을 수도 있습니다. 내가 노력했음에도 상황이 그렇게 흘러갔을 수도 있고요 비록 내가 선택한 일일지라도 그때는 그것이 최선의 선택이었을 수도 있습니다. 항상 그런 마음이 들때면 차분히 상황을 객관적으로 바라보는 연습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스스로 해결하기 어려운 일들이 있다면 전문상담사와 이야기 나누어 보는것도 도움이 된답니다. 저의 짧은 글이 마카님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라 봅니다.
brkunh9n
한 달 전
저도 말못할고민과 더한 죄책감으로 😭
jk008
한 달 전
아마 너무 척해서 그러신거 아닐까요? 내성적이시고 착하시다 보니 주변의 일들에 민감하게 반응하시고요. 나빠져요 착하기만하면 세상은 힘들어질거에요. 적당히 나쁘기도 해야죠.
themostheart
한 달 전
죄책감은 어릴적 경험에서 많이 옵니다. 성격이 내향형이고 수용적이다 보면 자신의 굴레에 빠지기도 하고요. 환경적으로 부모님의 싸움을 많이 보고 자랄경우 자신의 죄가 아님에도 자신을 탓하는 어린시절 마음이 계속 작용하는거지요. 일단 나의 죄책감을 느끼게 했던 어릴적경험을 글로 적어보세요. 그상황을 떠올리며 나이를 먹은 나라면 어떻게 했을까를 다시 적용해보는거지요. 힘든거 알아요. 하지만 굴레에서 벗어나 좀더 정당한 대우를 스스로 하기위해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서적을 이용하는것도 좋아요. 일반적인 기준을 알게되니까요. 고치고 싶다는 마음만으로도 이미 시작입니다.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