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더 보기
사연글
꿈/소원
cityof00
3달 전
죽으면 꽃밭에 가고 싶어. 흐드러지게 핀 꽃들와 싱그러운 풀이 드넓게 펼쳐진 초원. 걷다보면 나타나는 누구도 손대지 않았지만 아름답게 헝클어진 정원. 종류도 수도 알 수 없지만 그저 피어있는 꽃. 바람이 불자 나무에서 떨어지는 분홍색, 보라색의 꽃잎들. 꽃잎 한조각 잡으려고 뛰어다니다 마주하는 오솔길. 천천히 길을 따라 걸어가며 느낌 가는대로 꺾어서 만든 자그마한 꽃다발. 꼭 쥐고 달려가 풀 위로 풀석 하고 드러눕고 싶어. 내 가슴에 가장 예쁜 꽃 한송이 올려놓고, 꽃들에 둘러싸인 채 풀내음을 숨 크게 들이마셔보고 싶어. 죽으면 꼭 그렇게 됐으면 좋겠다.
자고싶다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9개, 댓글 1개
iwritethis
3달 전
영화의 한 장면 같네요. 레터스 투 줄리엣을 보고 꼭 유럽에 가고싶었네요. 실재 다녀오니 마냥 영화같진 않았어도, 도시와는 다른, 아름다운 환경과 분위기가 주는 자연에 잠시 현실에서 벗어났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