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ng
알림
더 보기
사연글
나의 이야기
비공개
21일 전
목을 조르는 시도를 몇 번 했지만, 난 살아있었다..애매하게 죽지도 못하고 살아있어서 괴롭고 괴로워서 어딘가로 자꾸만 도망치려는건가 싶고..미치겠다..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