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만날 수도 - 마인드카페
알림
더 보기
사연글
하소연
dazheogei
한 달 전
더 이상 만날 수도 없는 사람들이 제 욕을 하는 것 같아요.. 오해가 있어도 풀 수도 없는데, 이럴 때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과거에 크게 한 번 비난을 받고 난 이후로, 과거에 만났던 모든 사람들이 저를 비난하는 것만 같아요. 마음이 너무 무겁고, 앞으로 사회생활 하다가 그 사람들 마주치면 어떻게 해야할지도 모르겠어요. 사실 그 사람들이 제 욕을 하는지 안하는지는 확실하지 않아요. 그냥 저랑 안 좋게 헤어진 사람 중에 한 명이 제 치부를 알고 있고, 제 치부를 아는 사람들이랑 다른 사람들이 서로 아는 사이라는 것이 너무 불안합니다.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르겠어요. 그저 과거의 제가 너무 창피하고 후회스럽고, 사람들에게 하루 빨리 잊혀진 존재가 되고 싶어요. 상담선생님이랑 얘기할 때에는 '다 괜찮을거야' 싶다가도 누군가가 저를 싫어한다는 생각이 들 때마다 가슴이 답답하고 다른 일에 집중을 할 수 없게 되어요.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지겠지.. 라고 생각했지만, 점점 더 생각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그 사람들 모두가 저를 비난할 것만 같은 느낌이 들어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다른 사람에게 잊혀질 수 없다면 차라리 제 기억을 모조리 지워버리고 싶어요. 미움받을 용기도 필요하다고 하는데, 누군가가 저를 비난한다고 생각하면 가슴이 턱턱 막하니.. 어떻게 하면 좋을지 모르겠네요.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무서워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1개
themostheart
한 달 전
자신을 비난하는 모습은 남도 그럴것이라는 생각을 하게 만듭니다. 태어나서 그런모습에 길들여졌을수도 있고 자신을 향하는기질적인 부분도 있을수 있습니다. 비록 남이 나를 비난하더라도 자신만은 스스로 다독이고 그런 비난으로부터 자신을 꺼낼수 있어야합니다. 못하시는것이 아니고 두려움에 시도하지 못하시는것같습니다. 남의 눈을 보는것에 앞서 자신을 먼저 "괜찮아. 할수있어. 내가 괜찮으면 된거야. 내인생은 내가 만들거야. 남이 함부로 하도록 놔두지 않을거야" 다짐하고 다독이고 자신의 눈을보고 얘기해보세요. 자신을 먼저 보세요. 힘을 내십시요. 힘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