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더 보기
사연글
가족
SpringHug
2달 전
연을 끊자는 부모님
결혼 10년차 주부입니다. 워낙 사교적이고 주변과 큰 마찰없이 잘지내는 성격이라 결혼 이후에도 시작하고 물론 아이들을 키우면서 큰 어려움 없이 무난히 잘 지내고 있었습니다. 남편은 유복한 집안에서 자란 사람이었고 연애로 시작해서 주변의 축복을 받으며 결혼한 케이스구요. 시댁 어른들이 다소 의견이 강하신 성격이긴 하지만 처음부터 저를 예뻐해주셨습니다. 두분은 현재 이혼을 하셨지만 양쪽다 저희와 좋은 관계였고 경제적으로도 많은 도움을 주셨습니다. 특히 어머님은 현재 매우 부유하시구요. 문제는 제가 아니라 남편과 어머님과의 관계였습니다. 남편집안 사람들은 하나같이 의견들이 강하고 기가 센편입니다. 특히 어머님이 제일 강하신데 결혼 초반에도 집을 해주신다하시고, 당신 명의로 하셨습니다. 그러면서 담에 이사가면 우리 명의로 해주시겠다했죠. 저희는 당연히 그러리라 생각했구요 (정말 순진했죠). 돈은 걱정말라 다 해주시겠다하셨고 때때로 도움도 주셨는데 문제는 그러면서 컨트롤도 많이 하시고 우리 생활에 의견을 많이 내놓으셨습니다. 사실 전 좀 신경 쓰이긴 했지만 며느리로서 잘 받아들이고 그때마다 성격좋게 잘 대처했습니다. 그러나 남편은 불만이 많았고 어머님과 때때로 부딪히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몇년전에도 일년간 서로 연락도 안했구요 (전 어머니와 잘 지냈습니다). 본래 이번에 이사가면서 결혼 10년만에 우리 명의로 해서 집을 사주시기로 했는데...그 전에 사단이 나고 말았습니다. 어머님이 원하는 집도 고르고 이것저것 고쳐라 하시며 거의 계약할 무렵, 다른 이야기 중 남편과 다투셨고 어머니는 이제 인연을 끊겠다며 선포하셨네요. (사실 이러면서 심한 행동을 하셨구요) 집도 사는것도 다 물거품이 됐습니다. 워낙 성격이 불같아서 본래 화나면 몇달가시는데 이후 연락해봐도 전화 받지도 않으십니다. 솔직히 이렇게 될줄 알았으면, 스스로 돈이라도 모았어야하는데 너무 믿었었나봅니다. 어머님은 시누언니와도 싸우고 난 후 인연을 끊으신지 4년째입니다. 저흰 현재 월세로 아이둘과 살고있고 현상유지는 되지만 미래가 깜깜합니다. 저희 벌어오는 거로 지금부터 모아도 족히 앞으로 10년은 걸려야 전세비라도 마련할것 같네요. 1. 원래 긍정적인 편인데 월세내며 한달한달 보내야 하는 사실을 생각하면 가슴이 너무 답답해집니다. 처음부터 기대하게 하시지말지 신혼때 괜히 큰집해주셔서 (그것도 어머님 명의로) 관리비만 많이들고 결국 배꼽이 더 커져저금도 못하고이렇게까지하는 어머님이 야속하네요. 결국 결혼때 누가봐도 잘사는 시댁에서 해준것이 하나도 없는 꼴이 되었습니다. 돈 걱정말라며 그러시더니 결국은 맘에 안든다고 이렇게까지 하나 싶어 화가납니다. 차라리 10년전으로 돌아가 결혼자금으로 조금이라도 받아 전세라도 얻어서 헝그리 정신으로 살았음 지금보단 더 모았을텐데 우울해집니다. 당연히 저도 지금 돈벌고 있지만 집만 생각하면 미래가 답답하네요. 이러한 때에 올바르게 마음을 다스리는 방법이 있을까요? 2. 더이상 시댁바라며 집사는건 깨끗이 포기했다 치더라도 어머님과 계속 연락을 취해냐하는지 고민입니다. 우선 몇 번 전화는 드려봤는데 (무서워서 자주는 못했구요) 받지 않으십니다. 이제 연을 끊겠다허셨는데 자식된 도리로 그래야하는지 싶네요. 저는 워낙 남과 싸워본적도 없고 우리 집 가족들도 워낙 화목한 편이라 이런 상황이 이해가 안갑니다. 남편도 어머니와 인연 끊겠다 선포했구요. 저보고도 없다생각하고 아예 인연을 끊으러 하네요. 어머님도 우리 아이들 안보겠다하시고 이렇게 해야만하는 시어머니와 남편관계가 이해도 안가네요. 며느리 입장으로 그냥 저도 남편 따라 연을 끊어야하나요? 물론 시댁에 금전 바라는것도 없습니다. 그렇다고 시어머니에 대한 애정도 없습니다. 그간 말로 상처 받은것도 많구요. 그저 인간의 도의상 가족 관계가 이렇게 되니 계속 마음에 걸리네요. 평생 누구랑 갈등을 겪어보질 않아서...그냥 맘편히 깔끔하게 맘속에서 지우는게 나을까요? 전문가가 그렇게 하라고 알려주면 차라리 맘편히 그러고 싶네요. 소중한 의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힘들다시댁고민두통답답해우울해걱정돼고민상담불안시댁인연끊어야할까요스트레스받아스트레스혼란스러워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