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ng
알림
더 보기
사연글
나의 이야기
비공개
한 달 전
너무 추워요 자해는 너무 아플 것 같아서 피가 철철 넘치도록 엄지 손톱을 뜯었어요 너무 추워요 나 혼자 이 세상에 덩그러니 있는 것 같아서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