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더 보기
사연글
나의 이야기
lovelyyyyyy
8달 전
어린 시절부터 쭉 혼자였다가 사람으로 결핍된 부분을 채우고 난 뒤 함께 있을 때의 행복과 동시에 자신의 고독했던 과거를 깨닫게 되는 토니 타키타니가 내 처지와 매우 비슷해보인다. 처음부터 오롯이 혼자였던 사람은 자신이 고독한 줄 모른다. 혼자일 때의 행복부터 배운다. 다른 사람들로 조금씩 채워지고 나면 그 따뜻함이 자신을 더 춥게 만든다는 사실을 자각하게 된다.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5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