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ng
알림
더 보기
사연글
나의 이야기
비공개
한 달 전
독립했는데 부모님과 금전얘기 한번 오간적없고 연락도 가끔씩은 하며 명절에 뵈러가는 분들 계신가요? 여러분은 그래도 행복한 사람 입니다.사이가 나빠서 연락도 잘 안하고 명절이 오는게 싫고 명절때 일부러 바쁜척 하며 잘 안가는 나같은 사람도 있으니까요.곧 설연휴네요.부모님과 행복하고 값지게 잘 보내세요.부럽습니다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0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