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더 보기
사연글
대인관계
MlKA
8달 전
새로운 사람들과 대면하게 되어도 더이상 설레지가 않습니다
학창시절 여러 따돌림을 이겨내고 대학생활을 하고 있는 한 청년입니다. 저는 학창시절부터 주변 친구들 사이에서 놀림받는 위치에 있었습니다 주변 사람들은 저를 놀림으로써 웃고 정작 저는 기분이 다운되어 그냥 그러려니 하고 넘기는 일이 대다수였습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학교에서 새로운 사람들이 저를 대하는데에 있어 처음에는 괜찮다 싶다가도 결국에는 또다시 놀림을 받는 위치에 있다는것을 깨닫게 되고 전부터 나는 그랬었지.. 하며 지금보다 더 안좋았을수도 있었던 대인관계에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키가 작고 자존심이 강하지만 대인관계 때문에 점점 성격이 병들어 정말 친한 동네 친구들조차 없고 공적으로만 만나는 친구들밖에 없는데 그 공적으로만 만나는 친구들 조차도 무슨 안좋은 얘기를 하면 그게 전부 제 얘긴것 같고 제 표정이 일그러지면 친구들이 너 왜그래? 피해망상이야? 이런식으로 말을 하는데 이게 놀리는건지... 진심으로 말해주는건지도 헷갈리기 시작했습니다. 제 강한 자존심이 문제인것 같아 군대에 갔을때 저는 저를 한없이 낮추며 생활을 했었습니다. 나름 나쁘지 않은 군생활을 했다고 자부했지만 몇몇 후임들은 저를 헐뜯기 바빴습니다. 이제는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는것이 아니라 사람들과 눈마주치고 얘기하는게 무서워졌습니다 이사람은 속으로 어떻게 저를 깎아내리고 있을지 이사람도 다른 사람들처럼 타인을 조롱하며 자신들이 웃을수 있는 구실을 찾는지 계속된 반복으로 인해 집밖에도 잘 안나가고 방에서 책을 읽거나 계속 잠만 잡니다. 제 행동이 잘못되었는지, 과민반응을 하는건지 어렸을때부터의 기억이 쌓이고 쌓여 지금 이 상황을 만든건지, 어떻게 해야 이 굴레를 벗어날 수 있는지 이제는 잘 모르겠습니다. 친구들의 농담일지 진담일지도 모르겠을 말 한마디 한마디를 허탈한 웃음으로 넘기는것을 언제까지 할 수 있을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
의욕없음혼란스러워불면괴로워슬퍼스트레스받아스트레스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1개, 댓글 1개
intotheheart
8달 전
잠시 워홀 다녀오는건 어떨까요 외국에서 살아보니 가장 편헸던건 눈치 안보고 시선따위 전혀 신경안쓰이는점?.. 일단.. 새로운 제안으로 한번 권하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