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ng
알림
더 보기
사연글
정신건강
lovelyyyyyy
한 달 전
제가 살아있는 날이 얼마 남지 않은 것 같아요. 죽음이 두렵지 않고 충동적이고 덤덤하니 죽기 딱 좋은 타이밍이예요. 남은 미련조차 없으니 가족도 힘이 되지 않으니 아무것도 의미없게 느껴지니 이 생은 끝낼 수 있을 것 같아요. 이런 확신이 점점 강해진다는게 실감이 나요.
전문상담 추천 0개, 공감 5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