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망상. 그리고 나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제 망상. 그리고 나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한 달 전
제가 잘하는게 없습니다. 정말이지 진심으로 도드라지게 잘하는것처럼 보이는 것도 없습니다. 자꾸 제 머릿속에서 절 우울하게 하는 생각만 납니다. '우리 부모님한테는 나 말고 @@이처럼 똑똑하고 예쁜애가 더 좋았을텐데.' 같은 것이나. '♡♡는 대상도타고 상금도 얻어서 효도도 해드렸다는데...부모님한테 들붙어사는 돈만떼먹는 거머리같아.' 같이 이런 생각들이 절 불안하게 하고 비참하고, 죽고싶게 만듭니다. 진짜 저희 부모님한테는, 아니 저희 가족한테는 저보다 훨씬 멋지고 이쁜아이가 왔어야했는데 제 욕심이 과해서 제가 왔나 봐요. 그래서 이렇게 후회하고 있나봐요. 이렇게 부모님께 죄송할수밖에 없나봐요. 저같이 찌질하고 잘하는것 하나 없는 저는 그냥 죽는게 나을까요. 저희 부모님같이 학대도 안하고 멋지고 상냥한 부모님께는 속만 썩이는 저 말고 다른 애가 왔어야 했어요. 차라리 학대받는 아이가 저희 부모님한테서 태어나고 제가 그 부모님께 태어나 벌받아야 했어요. 제 잘못은 도대체 뭘까요. 전 도대체 언제쯤 필요한 사람이 될려나요. 이런 ***같은 자식 둔 부모님이 얼마나 창피하실까요. 삶의 무게가 너무 무거워요.
우울불안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전문답변 1, 댓글 1가 달렸어요.
상담사 프로필
강지선 상담사
2급 심리상담사 ·
한 달 전
마카님은 있는 그대로 부모님께 소중한 존재랍니다
#우울
#불안
#자아
#가족
소개글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 강지선입니다. 마카님의 우울과 불안에 대해 함께 고민해보고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 사연 요약
마카님, 자신을 도드라지게 잘하는 것이 없다고 느끼시며 불안과 우울에 시달리고 계신 것 같아요. 부모님께 죄송한 마음과 비교되는 타인들로 인해 더욱 스스로를 비하하게 되는 악순환 속에서 많이 힘드신 것 같아요. 이러한 감정 속에서 자신을 필요없다고 느끼시며 삶의 무게가 너무 무겁다고 느끼고 계시는군요. 마카님이 가진 감정과 생각은 충분히 이해되며, 마카님은 그 존재 자체로도 소중한 가치를 지니고 있답니다. 특히나 부모님에게는요.
🔎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는 자신을 다른 사람들과 비교하며 자존감을 낮추고 계신것 같아요. 이러한 비교와 부정적인 자아 인식은 우울과 불안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가족에 대한 죄책감이 작용하여 자책하는 마음이 드는 것이 현재 우울과 불안의 원인일 수 있어요.
💡 대처 방향 제시
마카님, 현재 자기비난과 자기혐오의 목소리가 너무 큰 것으로 보입니다. 사람은 누구나 존재 자체로 고유성과 아름다움을 지닙니다. 특히나 부모님께서는 마카님을 진심으로 있는 그대로 깊이 사랑하실 거에요. 부모님이 따뜻하고 지지적이시라면 가족상담을 신청해 대면으로 다같이 상담장면에서 진심을 표현해 보시는 것도 도움이 되어요. 현재 마카님이 품고 있는 이 마음을 부모님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 나누어 보는 자리를 마련해 보세요. 자신을 다른 사람과 비교하는 것보다는 자신만의 가치와 장점을 찾아보는 것이 중요해요. 부모님께서는 마카님이 어떤 모습이든 당신 그대로를 사랑하고 아껴주실 거예요. 작은 성취부터 차근차근 이뤄가며 스스로를 인정하고 격려해보세요.
위와 같은 노력에도 우울감과 불안의 증상 빈도나 강도가 강해지신다면 홀로 고분분투 하시기 보다 반드시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시기를 권합니다. 이곳 마인드카페에도 따뜻한 전문가 분들이 많이 계시니 언제든 편안한 마음으로 찾아와 주세요. 감사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고민듣는감자
· 한 달 전
남들보다 잘하는 게 없는 것 같고,그 심리로 인해 계속 남하고 스스로를 비교하고 자책하는 일이 반복되시는 것 같습니다. 작성자님도 그렇고 비교하시는 그분들도 그렇고 당연히 모든걸 잘할 순 없고,그렇지 않을겁니다. 모든 사람에겐 장점과 단점이 공존하니까요. 그러니까 그만 자책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수백개의 장점이 있다해도 또 수십 수백개의 단점이 있는것이 사람입니다. 지금 당장은 아니더라도 자기 자책을 멈추고 작성자님이 비교하시는 그분들과 님을 천천히 돌아본다면 충분히 그분들보다도 잘하시는것이 존재하실겁니다. 그게 설령 사소한것일지라도요. 그리고 어느 부모 밑에서 태어나고 자랐든 태어난 이상 쓰일데가 있으니 태어난거란 말을 해주고 싶어요. 시간을 두고 천천히 자신에게 마음을 열고 돌이켜보면 분명히 잘하는게 있으실 겁니다. 지금 당장은 삶이 힘들고 무기력할 순 있어도 점점 나아지실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