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프로모션 배너
투병/신체
#신체증상  
투병/신체
#트라우마  #신체증상  
투병/신체
#자살  #죽음  #지옥  #추락  #사고  #스트레스  #우울  #불안  #신체증상  #기억  #내탓  #차라리죽었으면좋았을텐데  #추락사고  
자살시도 1달 후, 33kg되다 그리고 코로나 걸리다자살시도 이후의 삶5[차라리 죽었다면 좋았을텐데....] 제목 : 최저 몸무게그리고 코로나 2번 2022.4.8 어느날 수업이 끝나고 산책을 다녀왔다. 그리고 방에 들어와서 누웠는데 뭔가 목이 조금 아팠다. 혹시 코로나인가? 하며, 의심했지만 무시했다. 왜냐하면 작년에 이맘때쯤 코로나에 걸렸고, 그 이후 다치기전 2번은 거기서 코로나 예방접종을 받고, 다치기후 1번은 여기서 코로나 예방접종을 받았기 때문이다. 17시에 간호사쌤이 방을 돌아다니며, 체온과 혈압을 재러오셨다. 그러다 내 체온이 38도를 찍으니, 바로 코로나 검사를 받고 양성이 떴다. 하지만 엄마는 아니었다. 그리고 엄마는 짐을 싸고 나랑 같이 4인실에 갔다. 물론 나랑 엄마뿐이었다. 간호사쌤은 엄마께 3일에 한번 그리고 나오는 마지막날인 다음주 금요일에 코로나 검사를 받으러 오신다고 하셨다. 만약 엄마가 코로나이라면 다른 가족이 와야하고, 그 가족이 또 걸리면 또 다른 가족이 와야한다. 그리고 없으면 퇴원 조치를 한다. 그때도 지금 생각해도 이상한 방식이다. 이건 코로나를 퍼트리는 게 아닌가 싶었다...:; 2022.4.15 다행히 엄마는 코로나에 걸리지 않아서 원래 자리로 돌아오게 되었다. 그런데 엄마랑 동갑이신 아주머니는 다시 수술하러 가셨다. 그래서 창가 자리가 비워있게 되었고, 이참에 앞에 있는 머리다치신 할머니와 간병인께서 그쪽으로 가기로 하셨다. 그런데 그 날 할머니께서 싫다고 하셔서 엄마랑 내가 창가쪽으로 이동하게 되었다. 창가쪽에다가 그 이쁜 전간호사님이 주신 피규어를 전시해두었다. 그리고 그 주에 몸무게를 재보니, 33kg였다. 2022.5.5 내 생일이 되었다. 남친은 내 생일을 위해 커플 반지와 케잌을 사주었다. 그 날 엄마랑 나는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고 난 초를 불었다. 그리고 주변인들에게 케잌을 나눠주며, 축하를 받았다. 이때까지 생일중 최고인 것 같았지만 한편으론 외로웠다. 가장 오랜 친구와 절친도 다른 가족도 없었기 때문이었던 것 같다. 차라리 죽었다면 외로움을 느끼지 않았을텐데-. 차라리 죽었으면 좋았을텐데..... 자살시도
투병/신체
#스트레스  #분노조절  
투병/신체
#불안  #어지러움  #두통  
투병/신체
#호흡곤란  #두통  #신체증상  
투병/신체
#신체증상  #스트레스  #두통  #어지러움  
투병/신체
#어지러움  #호흡곤란  #두통  #불안  
투병/신체
#불면  #두통  #우울  #중독_집착  #분노조절  #스트레스  #신체증상  
투병/신체
#섭식  #신체증상  
투병/신체
#호흡곤란  #망상  #불안  #강박  #공황  
투병/신체
#콤플렉스  #의욕없음  
투병/신체
#호흡곤란  #공황  #신체증상  #조울  #중독_집착  #불안  #우울  #콤플렉스  #어지러움  
투병/신체
#불면  #불안  #강박  #스트레스  #우울  #의욕없음  
투병/신체
#스트레스  #의욕없음  #두통  
투병/신체
#의욕없음  #트라우마  #불면  #신체증상  #어지러움  #우울  #불안  #스트레스  #콤플렉스  
성기를 다쳤어요20대 후반 남자에요. 직장도 번듯하고 성실하다는 이야기 들으면서 노력하며 살아가고있는 사람이에요. 직장에 처음 들어갔을때,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어요. 직장 선배고, 이쁘고 예의바랐거든요. 너무 잡고싶어서 라식수술도 하고 운동도 시작하며 잘보이기위해 노력했어요. 그 누나도 저에게 호감이있다는걸 눈치채고 더 적극적으로 잘보이려고 말도안돼는 운동을 시작했어요. 성기를 키우는 운동이였는데, 얼마나 멍청하고 한심한지 이제 조금 눈치 채셨을거에요. 당연히 성기를 다쳤고, 발기부전에 통증도 있어요. 이거 때문에 대쉬도 못하고 끙끙 앓다가 직장 내에서 절 괴롭히는 상사와 그 누나가 서로 교류를 하고 있다는 걸 눈치챘어요. 제가 제일 사랑하는 사람이 제가 제일 싫어하는 사람과 있다고 생각하니 미칠듯이 가슴이 아프고 성기는 성기대로 말을 안듣고 아프고 지옥으로 변했습니다. 나름 성실하고 착하게 살아왔는데 한순간의 실수로 모든걸 잃었습니다. 제가 이쁜 사랑을하고 이쁜 가정을 만들고 싶어랬던 인생의 목표도 사라졌습니다. 죽고싶어요. 고통없이. 방법도 생각해놓았어요. 아마 답변해주시는분도 제 고민에 해답을 찾진 못하실거에요. 그냥 이야기하고 싶었어요. 제 찌질하고 징그러운 인생이야기 이제 그만 안녕히계세요
투병/신체
#불면  #신체증상  
투병/신체
#조울  #신체증상  #트라우마  #불안  #의욕없음  #망상  
우울증으로 아무런 힘이 나지 않아 일상생활이 힘들어요.정신과를 다니며 우울증약을 처방받고 있습니다. 근데 정신과에서 의사에게 상담을 받으면 나아지기는 커녕 의사가 하는 말에 더 열받아서 속상하고 힘들어요. 저는 저의 힘든 부분을 전혀 친하지도 않은 인간에게 말하는게 너무 힘든데 사실전달만 하면 안된다느니 은근히 지적질을 자주 하고 자꾸 주제에 벗어나는 별 영양가없는 이야기를 해대니 정말 스트레스받아서 상담 끝나고 혼자서 울었습니다. 난 너무 힘들어서 마지막 동앗줄 붙잡듯 정신과를 찾았는데 결과는 시궁창같으니 화가나기도 하고 속상해서 울었습니다. 조만간 그만 다닐것이라는 결론을 지었습니다. 위는 오늘 있었던 일이라 꼭 말을 하고 싶었습니다. 사실 제가 요즘 가장 고민되는것이 우울증으로 아무것도 할 수가 없음입니다. 정말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요. 혼자 방에 틀어박혀서 핸드폰이나 간신히 붙잡고 멍때리는것 밖엔 아무것도 못하겠습니다. 너무 힘들고 슬프고 기운이 빠지고 늪에 빠지는것 같아요. 공부를 해야하는데 이렇게 허송세월만 보내니 정말 죽고싶습니다. 어떻게 기운을 낼지 모르겠어요. 너무 힘들어요. 가만히 살아있는게 최선이에요. 정말 힘들고 지칩니다. 기운이 안나서 아무것도 못한다는데 엄마는 지긋지긋하게만 보고 내가 문제가 있다는 식으로 치부합니다. 아무도 날 이해해주지 못하고 그냥 이대로 사느니 죽고싶은 마음만 드네요. 근데도 너무 기운이 없어서 죽을 힘도 없습니다. 언젠가 기운이 나면 죽을 날이 올 거 생각하면 또 우울해지네요. 우울한 이야기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투병/신체
#불면  #불안  #망상  #신체증상  #우울  
투병/신체
#섭식